서울변회, '디지털 성범죄 대응 TF' 발족

성은숙 승인 2020.04.27 17:42 의견 0
27일 서울지방변호사회가 '디지털 성범죄 대응 TF' 발족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사진=서울변회

[포쓰저널=성은숙 기자] 서울지방변호사회가 27일 ‘디지털 성범죄 대응 태스크포스(위원장 이소영 변호사)'를 발족했다고 밝혔다.

서울변회는 디지털 성범죄 대응 TF를 통해 디지털 성범죄 수사 대응 및 피해자 법률지원을 추진하고 관련 법제도 개선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서울변회 관계자는 "한국 사회의 디지털 성범죄는 소라넷, 다크웹, 모바일메신저 등으로 플랫폼을 바꾸어가며 점점 교묘하게 변화했지만 처벌은 매우 경미한 수준이며 예방 수단 또한 미흡한 실정이다"면서 "피해자들의 2차 피해를 막을 수 있는 대책이 마련돼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변회는 3월 26일 텔레그램 집단성착취 영상거래 범죄에 대한 철저한 조사와 강력한 처벌을 촉구하고 재발방지와 피해자 보호를 위한 대책 마련을 요구하는 성명을 발표한 바 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