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피싱 사전 차단" 삼성화재, '이상거래탐지시스템' 도입

김지훈 승인 2020.12.01 15:22 의견 0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삼성화재가 홈페이지 대출 이상거래탐지시스템(FDS)을 구축해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최근 정보기술의 발전으로 금융사기가 증가함에 따라 고객을 선제적으로 보호하기 위해서다.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을 통한 대출 신청 과정 중 이상 거래가 탐지되면 대출이 중단되는 방식이며, 보험계약 대출과 신용대출이 적용 대상이다.

삼성화재 홈페이지 관계자는 “최근 금융권 전반에 보이스피싱이 증가함에 따라 대출 과정에서 이상거래를 탐지하는 시스템을 개발했다”며 “고객 모르게 다른 사람이 진행하는 사기 대출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