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친환경에 나눔 더한 'ESG' 특화 상품 출시

'KB국민 EVO 티타늄 카드' 출시
친환경 업종 포인트 적립, 환경단체 자동 기부

이예진 승인 2020.11.30 19:02 의견 0
ESG 특화상품 'KB국민 EVO 티타늄 카드'.


[포쓰저널] KB국민카드가 고객들이 일상 생활 속에서 카드 이용을 통해 친환경 소비에 동참하고 환경 단체에 기부도 가능한 '환경·사회·지배구조(ESG)' 특화 상품 'KB국민 EVO 티타늄 카드'를 선보였다고 30일 밝혔다.

이 카드는 카드 소비와 환경·사회적 책임을 연계한 서비스에 초첨을 맞췄다. 최근 차세대 이동 수단으로 주목받는 전기차와 수소차 관련 혜택 등 주요 친환경 업종 이용 시 포인트 적립 혜택이 제공되고 카드 이용을 통해 적립되는 포인트로 환경 전문 공익 재단인 ‘환경재단’에 기부도 가능하다.

또 플라스틱 실물 카드 없이 모바일카드로 발급 받으면 매월 포인트가 추가 적립된다.

카드 자재도 ‘나무 시트’와 제작 과정에서 기존 플라스틱 대비 탄소 배출량이 적은 바이오 플라스틱 ‘에코젠 시트’ 등 친환경 소재를 활용하고 카드 플레이트에 ‘항균 필름’을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전월 이용실적이 50만원 이상이면 전기차 충전소와 수소차 충전소 이용금액의 50%가 포인트로 적립된다.

올가홀푸드, 바이올가, 초록마을 등 친환경 식품 전문 브랜드와 에스에스지닷컴(SSG.COM), 쿠팡 등 친환경 포장 배송 쇼핑몰에서 건당 1만원 이상 결제 시 이용금액의 5%가 포인트로 쌓인다.

포인트는 전월 이용실적이 △50만원 이상이면 각각 월 최대 5000점 △100만원 이상이면 각각 월 최대 7000점 △150만원 이상이면 각각 월 최대 1만점까지 적립된다.

아울러 고객이 카드 이용금액에 따라 적립되는 포인트 중 최대 10%까지 사전에 설정한 기부율에 따라 ‘기부포인트’를 적립하면 KB국민카드는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고객이 기부 목적으로 쌓은 포인트 만큼 ‘기부포인트’를 제공한다.

고객이 적립한 ‘기부포인트’와 KB국민카드가 추가 제공한 ‘기부포인트’는 고객 명의로 ‘환경재단’에 전달돼 기후와 환경 문제 해결 등 친환경을 위한 공익 활동에 사용된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KB금융그룹의 중점 경영 전략 중 하나인 ‘ESG 기반 지속가능 경영 선도’를 위해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환경 보호에도 앞장설 수 있는 ‘ESG’ 관련 상품과 서비스를 다양하게 선 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