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포스코건설-SGI서울보증과 '더불어 상생대출' 협약

김지훈 승인 2020.08.11 17:41 의견 0

(왼쪽부터)지성규 하나은행장,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 김상택 SGI서울보증 대표가 11일 포스코건설 협력업체 금융지원을 위한 ‘더불어 상생대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하나은행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하나은행이 포스코건설, SGI서울보증과 손잡고 중소기업 상생협력에 나선다.

하나은행은 서울시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포스코건설의 협력업체 금융지원을 위한 ‘더불어 상생대출’ 업무협약을 11일 체결했다.

더불어 상생대출은 담보력이 부족한 포스코건설의 중소협력사들이 포스코건설과의 계약관계를 근거로 보증서를 발급받아 금융기관으로부터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금융 프로그램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포스코건설은 도급계약 체결 후 계약이행에 필요한 자금이 부족한 협력기업을 추천하고 SGI서울보증은 추천 기업이 별도의 담보 제공 없이 안정적으로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보증서를 제공한다.

하나은행은 시중의 대출금리보다 낮은 금리를 적용해 계약금액의 일정 범위 내에서 대출을 지원한다.

협력업체는 공사가 진행됨에 따라 포스코건설로부터 정산받는 결제대금으로 대출을 분할 상환할 수 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