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서버·PC 등 중고 ICT 자산 기증해 사회적기업 지원
SK하이닉스, 서버·PC 등 중고 ICT 자산 기증해 사회적기업 지원
  • 이예진
  • 승인 2019.03.05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SK하이닉스
/이미지=SK하이닉스

[포쓰저널] SK하이닉스(대표 이석희)는 5일 이천 본사에서 서버, PC, 노트북 등 9569대를 사회적기업인 행복ICT(대표 김준법)에 기증했다고 밝혔다.

기증된 ICT 자산은 경기도 포천에 위치한 공장에 입고된 후 상품화해 재판매된다. 일부 기기는 도움이 필요한 기관에 기부된다.

올해 기증된 물량은 지난해 4366대에 비해 2배 가량 늘었다.

행복ICT는 이를 통해 ▲장애인 일자리 창출 ▲자원 재활용을 통한 환경 보호 ▲기부를 통한 나눔문화 확산 등 1석 3조 효과 뿐만 아니라 약 9억원의 사회적 가치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했다.

‘행복ICT’는 SK(주) C&C, SK텔레콤, 행복나눔재단이 출연해 2011년 설립한 IT 사회적 기업이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장애인표준사업장으로 지정, 장애인 고용을 통한 ICT 개발과 운영, ICT 솔루션 등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김준범 행복ICT 대표는 “이번 자산 기증을 통해 더 많은 장애인들이 고용되어 일을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장애인 일자리를 확대하고 일부는 청년기업, NGO에 기부해 공익사업 활성화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