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천만 화소 '아이소셀 슬림 3T2' 출시
삼성전자, 2천만 화소 '아이소셀 슬림 3T2' 출시
  • 김성현
  • 승인 2019.01.22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이미지센서 '아이소셀 슬림 3T2'.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이미지센서 '아이소셀 슬림 3T2'. /사진=삼성전자

[포쓰저널=김성현 기자] 삼성전자는 업계 최초로 1/3.4인치 크기에 2000만 화소의 고화질을 지원하는 이미지센서 '아이소셀(ISOCELL) 슬림 3T2'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아이소셀 슬림 3T2는 0.8㎛(마이크로미터)의 초소형 픽셀로 구성된 제품으로 광(光) 손실과 간섭 현상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아이소셀 플러스' 기술을 적용해 베젤리스(bezel-less) 디자인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 제품은 전면 카메라로 사용 시 4개의 픽셀을 1개처럼 동작시켜서 감도를 4배 높이는 '테트라셀' 기술로 어두운 환경에서도 밝은 이미지 촬영이 가능하다.

또 후면 카메라용으로 활용시 2000만 화소의 고화질로 고배율 망원 카메라에도 기존 카메라보다 선명한 화면을 촬영할 수 있다.

10배 디지털 줌 사용 시에는 동일 크기의 1300만 화소 이미지센서 대비 해상도를 약 60% 개선할 수 있다.

또 같은 2000만 화소의 1/3인치 크기 센서 대비 카메라 모듈의 높이도 약 10% 낮출 수 있다.

삼성전자는 아이소셀 슬림 3T2를 올해 1분기부터 양산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