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다문화가족 대상 김치담그기·한식만들기 등 사회공헌활동 확대
풀무원, 다문화가족 대상 김치담그기·한식만들기 등 사회공헌활동 확대
  • 임창열 기자
  • 승인 2019.01.11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풀무원 김치박물관 '뮤지엄김치간', 무료 다문화 김치학교 운영 등
작년 9월 다문화김치학교 참가자들이 뮤지엄김치간 6층 쿠킹클래스에서 김치 담그기 체험을 하고 있다./사진=풀무원
작년 9월 다문화김치학교 참가자들이 뮤지엄김치간 6층 쿠킹클래스에서 김치 담그기 체험을 하고 있다./사진=풀무원

[포쓰저널] 풀무원이 올해도 다문화가족 대상의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한다.   

풀무원 관계자는 "다문화가족들이 한국에서 잘 적응해 살아가기 위해선 식문화를 이해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식품회사가 잘 할 수 있는 음식과 식생활을 주제로 한 다문화가족 대상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펼치고 있다"고 말했다.

풀무원(대표 이효율)이 운영하는 김치박물관 ‘뮤지엄김치간’은 김치와 김장문화를 배우고 체험할 수 있는 무료 김치 클래스 ‘다문화 김치학교’를 확대 운영하기로 했다.

‘다문화 김치학교’는 김치 담그기가 서툰 다문화 가족이 한국 식문화 속 김장문화를 이해하고 김치 담그는 방법까지 자연스럽게 습득하며 가족들간의 정서적 유대감도 높일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김치담그기 교육은 배추, 무 다듬기, 김치 양념소 만들기, 양념소 넣기 등 배추김치를 담그는 과정으로 진행된다. 담근 김치는 1.3리터 친환경 용기에 담아 가져가면 된다. ‘김치 레시피 카드’도 제공된다.

올해는 5월의 가정의 달을 비롯해 24회 360명을 대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다문화 가족 지원센터를 통해 뮤지엄김치간 홈페이지나 전화(02-6002-6456)로 사전 예약하면 참여할 수 있다.

다문화김치학교를 통해 김치체험교육을 받은 가족은 2017년 11회 232명, 2018년 19회 316명 등 총 548명이다.

풀무원 계열 생활서비스 전문기업 풀무원푸드앤컬처는 다문화가족 자녀들과 함께 하는 '하모니 프로젝트’를 올해 총 5회 20명을 대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이 프로젝트는 다문화가족 자녀들의 건강한 정체성 및 자아존중감 형성을 위한 다양한 요리·문화 체험기회 제공과 멘토링 프로그램을 접목한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지난해 4월 3기 발대식을 시작으로 총 5회에 걸쳐 10명의 회사 임직원 봉사자들이 20명의 다문화가족 자녀들의 멘토가 돼 요리교실과 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문화체험 활동으로 어린이 직업 체험관 ‘키자니아’를 견학하기도 했다.

다문화 결혼이주여성과 함께하는 '한식 쿠킹클래스도' 지난해 3회에 걸쳐 진행했다. 한식 쿠킹클래스'는 관악구 다문화 지원센터와 연계해 총 16명의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한식문화 교육과 함께 김치, 불고기 등 실제 요리시연을 하는 프로그램이다.

풀무원푸드앤컬처 임직원이 지난해 4월 열린 다문화가정 자녀와 함께하는 '하모니 프로젝트' 3기 발대식에서 참가자들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풀무원
풀무원푸드앤컬처 임직원이 지난해 4월 열린 다문화가정 자녀와 함께하는 '하모니 프로젝트' 3기 발대식에서 참가자들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풀무원

풀무원 계열 식자재 유통기업 푸드머스는 지난해 12월부터 2월까지 ‘다문화가족과 함께하는 Health&Nutrition(HNU) 프로그램’을 14회 계획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다문화가족의 건강 증진을 목적으로 ‘대덕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와 ‘한남대 식품영양학과’와 함께하는 지역사회 협력 프로젝트다.

매월 둘째, 넷째 주 목요일 2시간씩 대전 중구에 있는 푸드머스 쿠킹스튜디오 ‘풀스키친’에서 다문화가족 주부들을 대상으로 한식 만들기 쿠킹클래스와 한국 음식에 대한 영양교육을 진행한다.

푸드머스는 쿠킹클래스 장소인 쿠킹스튜디오와 푸드머스 메뉴개발팀 소속 전문 셰프 요리 강의를 무료로 지원한다.대덕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는 전문 영양사가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한국 음식에 관한 영양교육을 실시하고, 한남대 식품영양학과는 참가자들의 건강 측정(신장 및 체중)을 담당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