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용원 금투협회장-증권사 사장단, 혁신성장 모델 발굴 위해 美 실리콘밸리 방문
권용원 금투협회장-증권사 사장단, 혁신성장 모델 발굴 위해 美 실리콘밸리 방문
  • 오경선
  • 승인 2018.11.05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쓰저널=오경선 기자] 한국금융투자협회 권용원 회장과 한국 증권업계 CEO NPK(New Portfolio Korea) 대표단’ 총 17명이 오는 9일까지 미국 실리콘밸리와 시애틀을 방문한다. 대표단은 우리 자본시장의 혁신성장 모델 발굴과 4차 산업혁명 관련 이슈를 점검하고 혁신기업에 대한 투자 기회도 모색할 예정이다.

‘NPK’는 협회가 회원사 대표이사로 대표단을 구성해 해외 자본시장 관련 기관과의 미팅을 통해 글로벌 자본시장 정보를 파악하고, 해외기관과의 협력을 모색하는 업계 공동 프로젝트다.

대표단은 권 회장을 비롯해 골든브릿지투자증권 박정하 대표, 교보증권 김해준 대표, 대신증권 나재철 대표, 신영증권 원종석 대표, 유안타증권 서명석 대표, 유진투자증권 유창수 대표, 케이프투자증권 임태순 대표, 코리아에셋투자증권 기동호 대표, 키움증권 이현 대표, 흥국증권 주원 대표, IBK투자증권 김영규 대표, KTB투자증권 이병철·최석종 대표, 코스콤 정지석 사장, 한국증권금융 정완규 사장, 박영석 자본시장연구원장 등으로 구성됐다.

대표단은 실리콘밸리의 Tech Banker인 골드만삭스, 로보어드바이저 중심의 증권사인 찰스슈왑, 세계최대 자산운용사인 블랙록을 방문, 이들 글로벌 플레이어들이 세계적 혁신클러스터인 실리콘밸리에서 진행 중인 비즈니스 현황을 점검하고 투자기회도 논의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들의 한국시장에 대한 기대와 분석 등에 대해 의견도 나누게 된다.

실리콘밸리에서는 알파벳의 연구조직인 구글X, 테슬라, 미국 3대 로펌중 하나인 모건 루이스 및 벤처캐피탈 등을 만난다. 대표단은 구글과 테슬라의 혁신적인 연구과제들을 직접 체험해 기술과 산업, 인류 생활의 미래상을 점쳐보고, 국내외 투자기회 물색은 물론 관련 법률 이슈를 점검할 계획이다.

시애틀에서는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의 이그제큐티브 세미나에 참가해 신기술이 기업의 혁신과 가치창출에 어떻게 활용되는지 살펴보고, 한국증권업계와의 비즈니스 협력방안도 논의할 예정이다.

권 회장은 “이번 증권업계 대표단 방문을 통해 기술과 산업 발전의 미래상과 글로벌 투자기회를 점검함은 물론 국내 증권사의 디지털 혁신 방향을 구상하고, 지난 11월 1일 정부가 발표한 ‘자본시장 혁신과제’와 관련해 우리 자본시장과 금융투자회사의 성장전략에 대한 시사점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