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기후변화 대응 업무협약 체결
LH, 기후변화 대응 업무협약 체결
  • 오경선 기자
  • 승인 2019.08.21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쓰저널=오경선 기자] LH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변창흠)는 21일 경기도 고양시 고양향동지구 내 A1블록 건설현장에서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관련 전문기관들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LH가 보유한 110만호의 임대주택 및 토지를 플랫폼으로 활용해 지속가능하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기후변화 대응 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당사자인 LH, 세종대학교, 지속가능발전협의회 및 쿨루프 사회적협동조합은 공동으로 기후변화 대응효과가 높은 선도사업을 발굴 후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그 결과를 분석해 적용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구축된 표준모델을 통해 기후변화가 미칠 위험과 불확실성을 관리하고, 대응 역량을 강화해 우리나라가 기후안전사회로 거듭나는데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협약체결 이후 기관별 참석자들은 고양향동지구 내 A1블록 옥상에서 첫번째 기후변화 선도사업으로 선정된 ‘쿨루프 페인트’를 지역주민, 학생 등 40명과 함께 시공했다.

쿨루프란 건물 옥상에 열차단 페인트를 시공해 옥상으로 유입되는 태양에너지를 감소시키는 시스템이다. 건물 표면온도가 감소되면 도시 열섬현상 완화, 냉방에너지 사용량 절감 및 온실가스 저감 등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협약기관들은 쿨루프 시공 후 모니터링을 통해 효과를 검증되면 기존 입주 건축물 등에도 확대 적용하고, 특히 기후복지 취약계층인 쪽방촌, 옥탑방 거주자 등을 위한 쿨루프 시공도 추진할 계획이다.

Tag
#L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