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샤롯데봉사단, 서울 동대문구에서 '러브하우스' 봉사활동
롯데건설 샤롯데봉사단, 서울 동대문구에서 '러브하우스' 봉사활동
  • 이예진 기자
  • 승인 2019.07.11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건설 하석주 대표이사(사진 왼쪽)와 동대문구청 유덕열 구청장(사진 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롯데건설
롯데건설 하석주 대표이사(사진 왼쪽)와 동대문구청 유덕열 구청장(사진 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롯데건설

[포쓰저널] 롯데건설(대표 하석주)은 10일 서울 동대문구 장안동 및 답십리동, 전농동 일대를 방문해 나눔의 가치를 실천하는 러브하우스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1일 밝혔다.

롯데건설 하석주 대표이사와 임직원 20여 명은 동대문구청이 추천한 장애인시설 1곳과 지역아동센터 2곳의 시설개선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장애인 단기 거주 시설의 실별 천장 및 벽체의 새로운 구획 변경과 전등, 전열 콘센트 등을 새로 설치하는 인테리어 전반의 작업이 이뤄졌다.

또 지역아동센터 내 초등학생 방과 후 공부방의 전기 증설 공사 및 바닥 공사 등을 진행햇다. 각 센터에 공기청정기, 에어컨 등의 물품도 지원했다.

롯데건설은 2012년부터 시설개선 봉사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전 임직원이 매달 사회에 환원하는 기부금의 3배의 금액을 회사가 기증하는 1대3 매칭그랜트 제도로 ‘샤롯데 봉사기금’을 조성해왔다. 매칭그랜트 제도를 통해 마련된 기금을 재원으로 샤롯데 봉사단이 자율적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왔다.

샤롯데 봉사단은 2011년 18개의 봉사팀으로 시작해 나눔의 즐거움을 회사 전체로 전파하며 2019년 6월 말 기준 71개의 봉사단이 활발히 활동 중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건설업의 특성을 살려 나눔을 실천할 수 있다는 것에 뿌듯함을 느꼈다” 며 “사회적 약자인 장애인 돌봄 시설과 아이들의 꿈을 실현하는 공간인 공부방을 개선하는 일에 도움이 되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나눔 실천에 앞장서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