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스마트알파펀드 설정액 2천억원 돌파"
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스마트알파펀드 설정액 2천억원 돌파"
  • 오경선 기자
  • 승인 2019.06.12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을지로 미래에셋 센터원 빌딩./사진=미래에셋.
서울 을지로 미래에셋 센터원 빌딩./사진=미래에셋.

[포쓰저널=오경선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채권 이자수익과 주식 페어트레이딩 전략을 병행하는 미래에셋스마트알파펀드가 설정액 2000억원을 넘어섰다고 12일 밝혔다.

작년 11월말 설정 이후 꾸준히 자금이 들어와 현재 설정액은 2200억원에 달한다.

펀드는 채권전략에 70~80%, 주식전략에 20~30%를 투자한다. 편입 채권은 주로 만기 1년 수준의 국채, 통안채를 비롯한 단기채권에 투자해 이자수익을 추구한다.

또한 채권형 상장지수펀드(ETF), 정기예금 등 상대적으로 금리가 높은 채권형 투자자산도 활용한다.

주식 투자는 페어트레이딩 전략을 사용한다. 일반적인 롱숏 전략과 달리 통계적으로 검증된 페어(2개 종목) 간의 차익거래를 통해 안정적인 수익을 내는 것이 목표다.

우선주와 보통주의 가격 비율이 단기적으로 확대됐다 평균으로 반복 회귀하는 것을 이용한 페어트레이딩, 동종업계에서 통계적으로 유사한 주가흐름을 보이는 종목에 대해 퀀트모델로 페어트레이딩하는 전략 등이다.

기업의 합병, 분할, 유상증자 등의 이벤트 발생 시 주식 교환비율, 증자 가격, 공개 매수가격 등에 기초해 이벤트 페어트레이딩을 실시하거나 공모주, 블록딜에도 참여하게 된다.

주식 부분에서 매매 기회가 발생하지 않을 경우에는 채권투자 위주로 운용해 단기금리 수익을 추구한다.

미래에셋스마트알파펀드는 11일 기준 설정(2018년 11월 21일) 이후 1.80%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다. 연환산 수익률은 3.30% 수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