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컵갑질' 조현민, 한진칼 전무로 경영일선 복귀
'물컵갑질' 조현민, 한진칼 전무로 경영일선 복귀
  • 김성현 기자
  • 승인 2019.06.10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현민 한진칼 전무.
조현민 한진칼 전무.

[포쓰저널=김성현 기자] 이른바 ‘물컵 갑질’ 사태로 지난해 4월 한진그룹 모든 직책에서 물러난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가 14개월 만에 복귀했다. 

조현민 전무는 한진그룹의 지주사인 한진칼 전무 겸 정석기업 부사장으로 경영일선에서 다시 활동한다. 

10일 한진그룹에 따르면 조현민 전무는 이날 오전 서울 소공동 한진칼 사옥 사무실로 출근했다.

조현민 전무는 경영에서 물러나기 전까지 대한항공 통합커뮤니케이션실 전무를 지냈다. 이날부터는 한진칼 전무로 한진그룹의 사회공헌 활동 및 신사업 개발을 전담한다. 정석기업은 한진그룹의 부동산·건물 등 관리 업무를 맡은 회사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