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N증시일정] 한-미 증시 동조화가 무너진 이유...삼성전자
[뉴욕N증시일정] 한-미 증시 동조화가 무너진 이유...삼성전자
  • 강세준 기자
  • 승인 2019.04.28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욕증시 S&P500 기업 중 절반 가량이 지난주 까지 1분기 실적을 발표한 가운데, 어닝서프라이즈 빈도가 가장 높은 섹터는 정보기술(IT)로 집계됐다(위 표에서  섹터 기업들의 어닝서프라이즈
뉴욕증시 S&P500 기업 중 절반 가량이 지난주 까지 1분기 실적을 발표한 가운데, 어닝서프라이즈 빈도가 가장 높은 섹터는 정보기술(IT)로 집계됐다(위 표에서 초록색이 어닝서프라이즈 기업 비율). 반면 한국증시는 삼성전자를 비롯한 IT 대표 선수들이 부진 늪에 빠지면서 지수도 상승탄력을 받지 못하고 있다. 그래프는 팩트셋이 지난 26일 집계한 뉴욕증시 S&P500 기업 중 지난주 까지 1분기 실적을 발표한 기업들을 섹터별로 정리한 성적표.  

 

[포쓰저널] 이번주(4월29~5월3일)에는 삼성전자, 애플, 구글 등 뉴욕과 한국 증시 대표 선수들이 1분기 성적표를 내놓는다.

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와 미-중 고위급 무역협상 등도 예정돼 있지만 시장 주목도는 예전같지 않다. 금리인상과 무역전쟁 격화 가능성 등 거시변수는 사실상 소멸된 분위기다. 주요 기업 실적이 지수 방향을 결정할 수 밖에 없다.  

28일 팩트셋에 따르면 뉴욕증시 S&P500지수 편입 기업 중 46%가 지난주 까지 1분기 실적을 내놓았는데, 이들 중 77%가 예상보다 양호한 주당순이익( EPS)을 기록했다.

덕분에 S&P500 뿐아니라 다우존스산업평균, 나스닥종합 등 뉴욕증시 3대 지수는 상승세를 지속하며 지난해 9월 하순 세웠던 전 고점도 돌파 직전에 있다. 팩트셋 전문가들은 뉴욕증시가 올 3분기 까지는 상승세를 지속할 것이란 전망을 내놓았다. 

이번 주에는 애플(30일)을 비롯해 구글 모회사인 알파벳(29일), 퀠컴(5월1일) 등  S&P500 지수 편입기업 164개사가 1분기 성적표를 내놓는다.

한국 증시 사정은 좀 다르다. 코스피종합지수의 경우 현재 2179.31포인트로 전 고점인 지난해 1월31일의 2607.10에서 427.79포인트, 16.41% 떨어진 지점에서 헤매고 있다.

코스피지수와 뉴욕증시 동조화 현상도 월별로 보면 올 1월 이후 사라졌다. 주범은 삼성전자다. 팩스셋 집계를 보면 S&P500 기업 중 1분기 어닝서프라이즈 비율이 가장 높은 섹터는 정보기술(IT)이다. 

반면 코스피의 경우 IT 대표 종목인 삼성전자가 쇼크 상태에 빠지면서 지수 동조화도 사라진 것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5일 공정공시를 통해 1분기 매출은 52조원, 영업이익은 6조2천억원이라고 잠정 발표했다.

매출은 1년 전 같은 기간에 견줘서는 14.13%, 전 분기에 비해서는 12.27% 줄어든 규모다.

영업이익은 1년 전 같은 기간 대비로는 60.36%, 지난해 4분기에 견줘서는 42.59% 급락했다.

반도체 업황 부진으로 삼성전자 1분기 실적이 저조할 것이란 건 회사 안팎에서 모두 짐작했었지만, 특히 영업이익 감소세는 예상을 넘는 수준이라는 게 시장반응이다.

이제 관심은 30일 오전 10시로 예정된 실적발표에서  삼성전자가 내놓을 향후 전망에 쏠린다.  

하반기 반도체 업황회복을 점치기도 하지만 지난해까지 삼성전자가 누렸던 메모리 호시절은  다시 오기 힘들 것이란 전망이 우세하다. 

삼성전자가 비메모리육성책을 내놓은 것도 메모리 중심 포트폴리오로는 더이상 확장이 불가능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하지만 비메모리 영역에는 시스템반도체의 경우 인텔, 퀠컴 등 터줏대감들이 또아리를 틀고 있고, 파운드리(위탁생산)도 대만 업체들의 장악력이 강고한 만큼 삼성전자의 특기인 '따라잡기 전략'을 시장이 어느정도 신뢰할 지는 의문이다.

[주간 증시 캘린더]

▶4.28.일(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총선

▶4.29.월

18:00 EA 4월 기업신뢰지수

21:30 미국 3월 개인소득-개인지출-개인소비지출(PCE) 물가지수

실적발표: 알파벳

▶4.30.화

06:00 한국 4월 기업경기실사지수, 3월 산업생산-소매판매

10:00 중국 4월 NBS 제조업-비제조업 PMI(구매관리자지수)

18:00 EA 1분기 GDP 속보치, 3월 실업률

22:00 미국 2월 케이스쉴러 주택가격

23:00 미국 3월 미결주택판매, 4월 CB소비자신뢰지수

중국, 미중 고위급 무역협상

실적발표:  삼성전자(10:00), LG전자(16:00), 애플, BP, GE, 맥도날드, 파이자

▶5.1.수

09:00 한국 4월 무역수지

23:00 미국 4월 ISM 제조업PMI

23:30 미국 EIA 주간 원유재고량 변화

실적발표 : 퀠컴

▶5.2.목

03:00 미국 FOMC 연방준비제도 기준금리 결정(현 2.5%)

08:00 한국 4월 소비자물가지수(CPI)

10:45 중국 4월 차이신 제조업PMI

20:00 영국 BOE 기준금리 결정(현 0.75%)

23:00 미국 3월 공장주문

▶5.3.금

21:30 미국 4월 비농업신규고용-실업률-평균 시급

23:00 미국 4월 ISM 비제조업PMI

▶ 5.4.토

05:00 미국 4월 자동차판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