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바닥 정맥으로 출금" KB국민은행, 바이오 인증 창구지급 프로세스 출시
"손바닥 정맥으로 출금" KB국민은행, 바이오 인증 창구지급 프로세스 출시
  • 오경선 기자
  • 승인 2019.04.14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KB국민은행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손으로 출금 서비스' 출시 기념식에서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김학수 금융결제원장, 최종구 금융위원장,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허인 KB국민은행장./사진=KB금융.
12일 KB국민은행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손으로 출금 서비스' 출시 기념식에서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김학수 금융결제원장, 최종구 금융위원장,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허인 KB국민은행장./사진=KB국민은행.

[포쓰저널=오경선 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손바닥 정맥 인증을 통해 영업점 창구에서 예금을 지급하는 ‘손으로 출금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한 번의 손바닥 정맥 인증으로 통장, 인감, 비밀번호 없이 예금 지급이 가능하다.

은행은 개인의 손바닥 정맥 정보를 수집해 암호화하고 금융결제원과 일정 비율로 분산 보관한다. 본인인증 시, 두 기관의 보관 정보를 결합해 일치 여부를 식별한 후 등록이 완료되면 그 이후에는 거래금액이나 횟수에 제한 없이 출금이 가능하다.

KB국민은행은 새로운 창구지급 프로세스 도입에 대한 특허 신청도 진행 중이다.

KB국민은행은 “통장 분실 등 관련 제신고 업무의 감축 및 신분증, 인감 등의 일치 여부 확인에 따르는 시간이 줄어들어 업무 효율성이 증대될 것”이라며 “비밀번호 분실 우려가 높은 고령층 고객의 창구 거래 편의성이 높아질 것을 보인다”고 했다.

KB국민은행은 50개 점포에서 서비스 시범 실시 후 하반기에 전국 영업점으로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이번 서비스 도입을 위해 금융위원회 등 감독당국이 적극적인 지원에 나섰다.

KB국민은행은 지난해 12월 금융위로부터 영업점 창구에서 바이오 인증만으로 출금이 가능하도록 관련 유권해석을 취득했다. 올해 1월에는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최초로 예금거래기본약관 개정 승인을 받아 바이오 인증을 이용한 창구 출금 근기를 마련했다.

지난 12일 KB국민은행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출시 기념식에 최종구 금융위원장, 김학수 금융결제원장,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허인 KB국민은행장 및 유관부서 임직원이 참석했다.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은 “이번 사업이 금융당국의 적극적 개선의지, 금융결제원의 고객정보 분산 보관 신기술 및 금융회사의 도전적 혁신, 이 3자가 힘을 모아낸 결실”이라며 “이번 기술의 혁신이 고령층 등 디지털 소외계층에게 보다 쉬운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허인 KB국민은행장도 “디지털 금융 강화를 통해 어떤 순간 어느 장소에서나 고객이 원한다면 KB국민은행과 연결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식으로 금융서비스의 접근성을 높이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