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진성호방송·신의한수에 강력 대응"...강원도 산불 당시 '문재인 음주설, 보톡스 시술설' 유튜브 방송
靑, "진성호방송·신의한수에 강력 대응"...강원도 산불 당시 '문재인 음주설, 보톡스 시술설' 유튜브 방송
  • 이언하 기자
  • 승인 2019.04.09 2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성호방송
/진성호방송

 

[포쓰저널] 청와대가 문재인 대통령과 관련한 '강원도 산불 당시 음주론', '보톡스 시술설' 등을 퍼트린 우파 인사들에게 강력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은 9일 브리핑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강원 산불화재가 있었던 4일 저녁, ‘신문의 날’ 행사를 마치고 언론사 사장과 술을 마셨다는 등 터무니없는 가짜뉴스가 시중에 떠돌았다"며 "이런 거짓말을 누가 믿겠는가 해서 대응하지 않았으나 일부 정치인들이 면책특권에 기대어 정치적으로 악용하고 있어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최초 거짓말을 유포한 ‘진성호 방송’과 ‘신의 한수’에 대해 청와대는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로 강력히 대응할 것임을 밝힌다"고 했다. 

청와대 측은 문 대통령이  4일 신문의날 행사가 종료된 오후 6시35분 이후 곧바로 프레스센터를 나와 청와대로 들어왔으며 당일 외부에서 술은 전혀 마시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유튜브 방송인 '진성호 방송'과 '신의한수'는 지난 6일 유튜브 방송에서 문 대통령 음모론을 방송했다.

‘진성호 방송’에서 진성호 전 조선일보 기자( 전 한나라당 의원)는 문 대통령을 향해  “왜 당신은 강원도 산불이 났을 때 나타나지 않았는가. 그래서 음모론이 나왔다. 문 대통령이 언론사 사장들과 술을 마시고 있는 것 아니냐 의혹, 그날 저녁 대한민국 신문사 대표 발행인과 문 대통령과 저녁 먹지 않았을까요. 술도 마시지 않았을까요. 아니면 아니라고 답해달라”고 했다. 

진씨는 한 블로거가 올린 ‘문 대통령의 막장 대처 총정리’라는 글을 거론하며 "문 대통령의 행적이 궁금한 게 당연한데 언론은 이것을 문제삼지 않고 있다"고도 했다.  

'신의 한 수'에서 유튜버 신혜식씨는 같은 날 방송에서 "문 대통령의 왼쪽 턱선이 4일 아침 사진에는 매끈한데 5일 0시20분 회의 때 사진은 굴곡이 졌다"며 보톡스 주사 의혹을 제기했다. 

신씨는 “이번 고성산불과 관련해 두 시간에 대통령의 행적에 관해 초단위로 밝혀야 되겠다, 성형의혹도 있고, 숙취의혹도 있다,또 가짜뉴스라고 난리치겠다. 자신들이 할 때는 정의로운 일이고, 타인이 문제 지적하면 가짜뉴스라 하고, 내로남불 이게 문제 아니겠느냐”고 주장했다.

청와대의 강경 대응 방침에 대해 이들은 아직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