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식목일 맞아 '반려나무' 입양
롯데주류, 식목일 맞아 '반려나무' 입양
  • 임혜지 기자
  • 승인 2019.04.04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목일을 맞아 ‘반려나무’ 입양 행사에 참여한 롯데주류 김태환 대표(가운데)와 임직원들./사진=롯데주류
식목일을 맞아 ‘반려나무’ 입양 행사에 참여한 롯데주류 김태환 대표(가운데)와 임직원들./사진=롯데주류

[포쓰저널] 롯데주류가 4월 5일 식목일을 맞아 임직원들이 함께 참여하는 '반려나무' 입양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임직원들에게 자연의 소중함을 일깨워 주고 자연을 보호하고 가꿔 나가기 위해 개인이 할 수 있는 작은 노력부터 시작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특히 이번에 입양하는 ‘반려나무’는 ‘테이블 야자’라는 품종으로 사무 공간에서 키우기 적합한 ‘반려나무’로 각광받고 있다. 크기가 아담하고 실내 조명만으로도 잘 자랄 만큼 관리가 쉽고 공기 내 유독 가스를 빠르게 정화하는 특징이 있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최근 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사무실이나 집에서 키우는 식물인 ‘반려나무’에 애정을 쏟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자연을 보호하는 것이 어렵고 거창한 일이 아니라 내 책상 앞에 식물을 가꾸는 작은 일부터 시작하면 된다는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했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주류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황사,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 개선과 수질 보호를 위해 다양한 환경 보호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에는 강원도 삼척시 산불 피해 지역에 약 2만㎡ 규모의 ‘처음처럼 1호 숲’을 조성했으며, 인천 수도권매립지 제2 매립장에도 3300㎡ 규모의 ‘처음처럼 2호 숲’을 조성했다.

또한 지난 3월에는 세계 물의 날을 맞아 전국 11개 공장 인근에 위치한 하천에서 수질 개선을 위한 ‘EM흙공 던지기’ 및 하천 인근 정화 활동을 진행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