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그룹, 차세대 피겨 유망주 3명 후원 계약

김지훈 승인 2020.05.19 17:34 의견 0
(왼쪽부터) 유영, 이해인, 김예림, 임은수 선수/사진=KB금융그룹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KB금융그룹은 국가대표 피겨 스케이팅 유망주 선수들을 지원하기 위한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대상은 유영(16, 수리고), 이해인(15, 한강중), 김예림(17, 수리고) 선수다. 이로써 KB금융은 기존 후원선수인 임은수(17, 신현고) 선수와 더불어 피겨 유망주 네 명의 선수를 모두 후원하게 됐다.

KB금융 관계자는 “차세대 피겨 유망주들이 국제적인 선수로 성장하여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든든한 키다리 아저씨가 되겠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 스포츠 발전을 위해 잠재력과 성장 가능성이 높은 선수들을 위한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B금융은 대한민국 동계스포츠 성장을 위해 쇼트트랙, 봅슬레이, 스켈레톤, 아이스하키, 컬링 등의 선수 및 국가대표팀에게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며 후원을 이어오고 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