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진오일 교체 시기 알려줘" 현대차, 차세대 'AI 음성인식 기술' 공개

음성인식 종류 및 범위 대폭 확대
카카오 i와 연동, 다양한 생활정보 제공
올해 하반기 양산차에 최초 탑재

문기수 기자 승인 2021.02.18 10:34 의견 0
현대차 직원들이 커넥티드카 음성인식 기술을 테스트 하고 있다./사진=현대차그룹

[포쓰저널=문기수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향상된 자연어 명령 기반으로 차량의 기능과 시스템을 편리하게 제어할수 있는 차세대 ‘커넥티드 카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술’을 개발했다고 18일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차세대 커넥티드 카 음성인식 기술은 기존에 제공해 왔던 카카오i 서비스와 복합적으로 연동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고객들이 주행 중 음성인식을 통해 차량 제어, 내비게이션 및 시스템 설정, 차량 매뉴얼 정보 검색 등의 기능을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업그레이드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현대차그룹은 서비스 종류와 범위를 대폭 확대하기 위해 차량 시스템 설계 단계부터 음성인식 기술과 연계해 개발했다.

고객들은 향상된 인공지능 기반의 자연어 명령을 통해 차량 관리 및 매뉴얼 정보를 습득하고 차량 시스템 및 기능을 제어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자동차 계기판에 고객이 모르는 경고등이 갑자기 나타나거나 차량 관리와 관련된 정보가 필요할 때, 매뉴얼과 정비 서비스 거점의 도움 없이 음성인식 버튼을 누른 후 “이 경고등은 왜 켜졌어?”, “엔진오일 교체 시기 알려 줘”와 같은 질문을 하면 관련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또한, “실내 무드등 빨간색으로 변경해 줘”, “조수석 온도 23도로 설정해 줘” “내비게이션 안내 음성 목소리 변경해 줘” 등 차량 시스템 및 기능을 음성으로 간편하게 제어하고 설정할 수 있다.

현대차그룹은 인공지능 기반의 차세대 커넥티드 카 음성인식 기술을 올해 하반기 양산차에 최초로 탑재할 예정이다.

기존 차량을 이용하는 고객들은 향후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권해영 현대차그룹 인포테인먼트개발실장 “이번에 공개한 차세대 커넥티드 카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술은 운전자가 자동차와 더 손쉽게 소통하며 다양한 기능을 제어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며 “현대차그룹은 앞으로도 한층 향상된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커넥티드 카 서비스의 질을 지속적으로 높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