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 26일 접종시작..아스트라제네카 75만명분

질병청 "24일 공급, 25일 배송, 26일 접종"
식약처, 65살이상 사용허가 여부 변수

조혜승 승인 2021.02.09 15:38 의견 0
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사진=연합뉴스TV


[포쓰저널=조혜승기자] ‘고령층 무용론’이 불거진 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26일부터 시작된다.

질병관리청은 9일 백신 관련 질의 참고자료를 내고 “25일부터 보건소 등 접종기관으로 백신이 배송되고 26일부터 순차적으로 접종이 시작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24일부터 75만명분(150만도스)이 순차적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이번 물량은 정부가 아스트라제네카와 공급 계약을 맺은 1000만명분 중 일부다. SK바이오사이언스가 경북 안동 공장에서 위탁 생산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백신 접종을 위해 10일 최종점검위원회를 열고 이 백신에 대한 사용 허가 여부를 최종 결정한다.

고령자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허가 여부도 이날 다뤄진다. 고령층에 대한 예방효과가 검증되지 않은 만큼 식약처가 고령층에 대해 접종을 제한할 지가 관심이다.

식약처 허가 나면 질병청은 19일까지 접종계획을 조정하고 접종 대상자를 확정하기로 했다.

식약처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연령 제한 없이 허가한다면 고령자 집단 거주시설과 요양, 재활시설의 입원, 입소자와 종사자들이 맞게 될 가능성이 높다.

지난달 28일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 계획’에 따르면, 감염 위험시설 입소 및 종사자 약 77만6900명이 1분기 우선 접종대상자로 예정돼 있다.

백신 공동구매 기구 ‘코박스 퍼실리티’를 통해 국내 공급되는 화이자 백신은 접종 일정이 확정되지 않았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