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충남 '계룡자이' 3월 분양

지하 3층~지상 25층 7개동.. 84㎡ 600가구
단일면적 6개 타입 공급…2023년 7월 입주

임경호 승인 2021.01.26 10:18 의견 0
계룡자이 투시도 스케치./사진=GS건설


[포쓰저널=임경호 기자] GS건설은 충남 계룡시 계룡대실 도시개발사업지구 공동 5블럭에 들어서는 '계룡자이'를 3월 중 분양 예정이라고 26일 밝혔다.

입주는 2023년 7월 예정이다.

지하 3층~지상 최고 25층 7개 동, 전용면적 84㎡ 총 600가구로 구성됐다.

84㎡ 단일면적을 6개 타입으로 나누어 공급된다. △84㎡A 290가구 △84㎡B 43가구 △84㎡C 170가구 △84㎡D 93가구, △84㎡E (펜트하우스) 3가구 △84㎡F (펜트하우스) 1가구 등이다.

계룡자이가 들어서는 대실지구는 계룡 신도심에 조성되는 신규 주거지다. 대전과 세종을 잇는 충청권 주거벨트의 중심으로 주목받고 있다고 사측은 설명했다.

단지 인근에는 KTX 계룡역이 있다. 2024년 충청권 광역철도(계룡~신탄진)가 개통되면 대전과의 접근성이 높아질 전망이다. 호남고속도로 지선 계룡 IC도 인접했다.

주변 생활 인프라로 유통단지(계획)가 들어설 예정이다. 계룡 문화예술의전당, 홈플러스, 근린공원 등 생활 편의시설도 인근에 있다.

단지 근처에 초등학교도 신설될 예정이다. 계룡중·고등학교도 도보 통학이 가능한 거리에 있다.

GS건설 관계자는 "계룡자이는 GS건설이 계룡에서 처음으로 공급하는 자이 브랜드 아파트인 만큼 상징성과 희소성을 갖췄다"며 "인근 지역인 세종과 대전 모두 규제지역으로 묶여 있는 만큼 비규제지역인 계룡시 신규 공급아파트에 수요자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