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에피스 송도 신사옥 입주 완료.."글로벌 도약 전초기지"

조혜승 승인 2021.01.25 11:55 | 최종 수정 2021.01.25 11:56 의견 0
삼성바이오에피스 신사옥 전경./사진=삼성바이오에피스

[포쓰저널=조혜승기자]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인천 송도국제도시에 건립한 통합 신사옥의 입주를 완료하고 25일부터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2017년 6월부터 2020년 12월까지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 내 대지면적 1만2900평의 부지에 최대 1300여명의 임직원을 수용할 수 있는 지상 12층, 지하 1층 규모의 신사옥을 건립했다. 시공은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맡아 공사를 마쳤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신사옥 입주를 통해 바이오의약품 연구개발에 특화된 시설 및 업무 인프라를 바탕으로 기업 경쟁력을 높일 계획이다. 기존 업무 공간 제약으로 송도와 수원으로 이원화된 사업장을 통합 운영해 조직 내 소통과 업무 효율을 강화하기로 했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12개층의 본관동에 연구실과 사무실, 교육장과 마음 상담센터 등을 마련했다. 본관동과 연결된 3개층의 복지동에는 임직원 생활 편의와 건강 관리를 위한 식당, 피트니스 센터 등을 구축했다.

서울과 수도권을 잇는 다방면의 셔틀버스 운행을 통해 임직원들의 근무 환경 개선을 위한 복지 체계를 강화했다.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사장은 “신사옥은 바이오 클러스터를 대표하는 랜드마크이자 업계 전문 인력 양성의 요람으로 송도가 세계적인 바이오 산업의 허브로 성장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며 “이 곳을 전초기지로 삼아 삼성바이오에피스가 글로벌 바이오 제약사로 더욱 발돋움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