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MS 화상회의 서비스 도입 등 '스마트워크' 강화

임경호 승인 2020.11.30 17:22 의견 0
SK건설 구성원들이 M365의 팀즈(Teams)를 통해 화상회의를 하고 있다./사진=SK건설


[포쓰저널=임경호 기자] SK건설이 마이크로소프트(MS)의 업무용 소프트웨어를 도입해 비대면 업무 환경을 한층 강화했다.

SK건설은 사내 업무 생산성과 문서관리 효율성 증진을 위해 업무용 소프트웨어 '마이크로소프트 365(이하 M365)'와 문서 보안 체계 '마이크로소프트 인포메이션 프로텍션(이하 MIP)'을 도입했다고 30일 밝혔다.

M365는 MS의 화상회의 서비스 '팀즈(Teams)'와 파일관리 솔루션 '원드라이브(One-Drive)' 등을 포함하고 있다.

SK건설은 M365 도입 후 시범운영을 통해 업무 환경을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한 뒤 업무생산성을 차질없이 유지하고 있다.

SK건설은 윈도우 10 기반 문서 보안 체계인 MIP를 국내 최초로 도입해 업무 보안성도 높였다.

MIP는 등록된 회사 소프트웨어나 웹서비스에서만 파일 접근을 허용해 부수적인 절차 없이 외부 파트너와 문서 작업이 가능하다.

이종화 SK건설 IM&T 그룹장은 "MS 운영체제 도입으로 구성원들의 업무 생산성과 문서 관리 보안성이 함께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업무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